복지뉴스

조회 수 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지난해 참여율 24.2%, 소폭 감소…조사 이후 처음

맨손체조·등산 등 타인 접촉 피할 수 있는 운동 참여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02-23 11:08:14

김천시장애인주간보호센터가 진행하는 생활체육교실 다이어트 뮤직복싱 모습. ⓒ에이블뉴스DB 에이블포토로 보기 김천시장애인주간보호센터가 진행하는 생활체육교실 다이어트 뮤직복싱 모습. ⓒ에이블뉴스DB
매년 꾸준히 증가하던 장애인 생활체육 참여율이 지난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06년 조사 이후 처음으로 소폭 감소했다.

문화체육관광부대한장애인체육회는 23일 전국 등록 장애인 1만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장애인 생활체육’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주 2회 이상, 1회당 30분 이상 운동하는 ‘장애인 생활체육 완전 실행자’ 비율은 24.2%로 2019년 대비 0.7%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06년 조사 이후 장애인의 생활체육 참여율은 매년 증가 추세를 보여 왔으나 지난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장애인의 체육활동이 위축되면서 처음으로 생활체육 참여율이 감소했다.

다만 장애인의 경우 운동을 여가활동 목적보다는 건강과 체력 관리 목적으로 운동하는 경향을 강하게 보이는 것으로 나타나 코로나19의 영향에도 불구하고 생활체육 참여율의 감소가 소폭에 그친 것으로 추정했다.

장애인이 주로 운동하는 장소는 ▲야외 등산로나 공원(31.8%) ▲체육시설(12.9%,) ▲집안(8.2%) 순으로 조사됐다.

체육시설을 이용하지 않는 비율은 전년과 비교해 5.6%포인트 증가한 87.1%로 조사돼 코로나19로 인한 시설이용 제한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한편 주로 이용하는 체육시설은 ▲민간체육시설(5.4%) ▲공용 공공체육시설(4.6%) ▲ 장애인 전용 공공체육시설(1.3%) 순으로 높았다.

장애인이 주변 체육시설(장소)을 이용하는 가장 큰 이유는 거리가 가까워서(36.5%), 전문적인 체육시설이 있어서(25.6%) 등이었다.

체육시설(장소)을 이용하지 않는 이유는 혼자 운동하기 어려워서(23.4%), 시간이 부족해서(18.0%), 체육시설에 대한 정보가 없어서(13.9%), 감염병의 전염이 우려돼서(13.3%) 등의 순서로 나타났다.
 
운동 경험자 운동 참여 종목. ⓒ문화체육관광부 에이블포토로 보기 운동 경험자 운동 참여 종목. ⓒ문화체육관광부
코로나19는 참여운동 종목에도 영향을 미쳤다. 생활체육 참여자가 주로 참여한 운동은 1위 걷기 및 가벼운 달리기(58.4%), 2위 근력 훈련(웨이트트레이닝)(9.2%), 3위 맨손체조(7.3%) 순이었다.

특히 근력 훈련(웨이트트레이닝), 등산은 각각 전년 대비 4.8%, 4.4%포인트 증가한 반면 수영은 3.3%포인트 감소한 것으로 조사돼 코로나19로 인해 되도록 타인과의 접촉을 피할 수 있는 운동 종목에 참여한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운동하는 장애인의 목적은 건강 및 체력 관리가 82.9%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재활운동 11.0%, 여가활동 5.9%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건강 및 체력관리가 전년 대비 29.3% 증가한 반면 재활운동은 30.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지속적으로 운동하는 장애인은 건강 및 체력 관리 목적의 경향을 보이는 것으로 추정된다.
 
운동 경험자 운동 동반 참여자. ⓒ문화체육관광부 에이블포토로 보기 운동 경험자 운동 동반 참여자. ⓒ문화체육관광부

운동 시 동반 참여자에 대한 설문에서는 혼자가 68.7%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는 가족·친지 (15.6%), 친구(4.2%) 순으로 조사됐다. 혼자가 전년 대비 5.0% 증가한 반면 활동지원사, 친구가 각각 4.1%, 2.1%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1년간 운동 경험이 없는 장애인들이 운동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설문한 결과 1위는 몸이 안 좋아서·움직이기 어려워서(29.2%), 2위는 시간부족(20.2%), 3위는 하고 싶은 마음이 없어서(15.4%)로 나타났다.

특히 신체적 장애로 인한 운동참여제약이 운동하기 어려운 주요 이유인 것으로 나타나 이동이 어렵거나 몸이 불편한 장애인들이 집이나 근거리에서도 체육활동을 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 필요가 있다고 판단된다.

운동 시 가장 중요한 보완점으로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비용 지원(47.6%, 2019년 36.7%)을 가장 많이 선택했고 장애인생활체육프로그램(12%), 장애인용 운동용품 및 장비(11%), 체육시설의 장애인 편의시설(9.8%) 등의 순으로 보완점을 꼽았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 장기화 속에도 장애인들이 건강과 체력 관리를 위한 규칙적 운동 노력으로 참여율이 소폭 감소한 것은 다행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장애인들이 운동에 참여하기 위한 장벽이 여전히 높은 것이 현실인 만큼 반다비 체육센터 건립 확충, 장애인스포츠강좌 지원 확대, 장애인 생활체육 지도자 배치 등을 계속 확대해 장애인들이 언제, 어디서든 운동에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2020년 장애인 생활체육조사 결과보고서는 문체부(www.mcst.go.kr)와 대한장애인체육회 누리집(www.koreanpc.kr)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출처 : 에이블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1년 산림바우처 신청하세요 file 관리자 2021.01.13 18
공지 2021년 문화누리카드 자동재충전 안내 file 관리자 2021.01.11 15
공지 2021년 변경되는 기준 중위소득 file 관리자 2020.07.15 79
858 크린업24셀프빨래방, 취약계층에 세탁 서비스 newfile 관리자 2021.02.26 0
857 코로나 1년, 장애인에게 무서운 건 감염보다 고립 new 관리자 2021.02.26 1
856 3월 지체장애인 의지 급여 기준금액 인상 new 관리자 2021.02.26 0
855 한국 장애인스키 전설의 '인생 2막' new 관리자 2021.02.26 0
854 지방 정신장애인 재활서비스 배제 ‘한숨’ 관리자 2021.02.26 1
853 “행복한 대한민국 장애인체육 환경 조성 앞장” 관리자 2021.02.26 1
852 집단거주시설 감염병 발생 시 긴급탈시설 의무화 추진 관리자 2021.02.25 1
851 '코로나19 긴급탈시설법' 발의, 장애계 환영 관리자 2021.02.25 1
850 '2021년 공공도서관 장애인 독서문화프로그램 사업'공모 관리자 2021.02.25 1
849 빈곤한 중증장애인 고용·소득 ‘열악’ 관리자 2021.02.25 1
848 장애아동 가정위탁 활성화, 법·제도 개선 산적 관리자 2021.02.25 1
847 근육장애인에게 활동지원 제도란 관리자 2021.02.24 5
846 "발달장애인 부모에게 돌봄급여 지급을" 관리자 2021.02.24 5
845 미국 뇌병변장애인 화가 ‘르노 포걸’ 관리자 2021.02.24 4
844 코로나19 장기화, 장애학생 등교수업 확대 관리자 2021.02.24 5
843 발달장애인 실태조사, 이용자 중심 정책의 길 관리자 2021.02.24 5
» 코로나19 장애인 생활체육 참여 '직격탄' 관리자 2021.02.23 3
841 '제6회 대한민국장애인국제무용제' 국내 작품 공모 관리자 2021.02.23 2
840 시설 장애인 억울한 죽음, 국가와 법적싸움 관리자 2021.02.23 3
839 정신장애인 복지 사각지대 공감, 해법 입장차 관리자 2021.02.23 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 Next
/ 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