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뉴스

조회 수 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저상버스 없어 장애인계와 갈등…전주시, 의지 있으면 가능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7-30 12:08:53

전주시의 22개 지역 마을버스 운행과 관련 저상버스 도입을 요구하며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는 전미영 활동가. ⓒ강민호 에이블포토로 보기 전주시의 22개 지역 마을버스 운행과 관련 저상버스 도입을 요구하며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는 전미영 활동가. ⓒ강민호

전주시가 오는 8월 초 평화동, 우아동, 동서학동 등 22개 지역을 대상으로 마을버스를 도입할 계획이다. 당초 올해 1월 도입할 예정이었는데,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된 것이다.

마을버스가 운행되는 지역은 기존의 전주시내 버스노선에서 소외됐던 곳으로 전주시내 안에 있어도 가장 대중적인 시내버스를 이용하기 어려운 지역에 마을버스를 도입, 해당지역 주민들의 교통편의를 증진해주기 위한 좋은 교통정책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이 좋은 교통정책 때문에 전주시와 장애인계가 갈등을 빚고 있다. 22개 지역에 도입하게 될 마을버스 중 저상버스가 한 대도 없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전주시는 마을버스를 운행하게 될 지역의 도로 폭이 좁고 경사가 심한 곳이 많아 저상버스를 운행하기 어렵고, 이들 지역에 무리하게 저상버스들을 운행하게 되면 잔 고장이 많이 일어날 뿐만 아니라 안전사고가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는 답변을 내놓았다.

일리 있는 답변이다. 다만, 말하고 싶은 것은 전주시가 애초 22개 지역에 마을버스를 도입하려는 목적은 지역 주민들의 교통편의 증진을 위함인데, 해당 지역에 소수이지만 일반버스를 이용하기 어려운 장애인을 고려해 저상버스를 한 대도 도입하지 않는 것은 이해하기 힘든 정책이다.

저상버스는 장애인만을 위한 특별한 교통수단이 아니라 어르신들이나 임산부 넓게는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을 위한 교통수단이기 때문이다.

마을버스를 운행하게 될 22개 지역은 공사를 통해 저상버스를 운행 할 수 있는 도로를 만들 수 있다. 전주시가 의지가 있다면 저상버스로 마을버스를 도입 할 수 있는 것이다. 도입 계획을 더 연기하더라도 최소한 22개 지역 중 일부라도 마을버스 운행에 있어 저상버스를 도입하려는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

 

* 이글은 우리 중증센터 활동가 강민호님이 에이블뉴스에 기고한 칼럼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재확산에 가족돌봄휴가비 지원 9월 말까지 연장 관리자 2020.08.25 22
공지 의료환경_기반의_발달장애인_의사소통_매뉴얼 file 관리자 2020.07.30 23
공지 2021년 변경되는 기준 중위소득 file 관리자 2020.07.15 60
공지 한방부동산”포털 통해 등록임대주택 검색 서비스 개시 file 관리자 2020.05.21 55
공지 전주시,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지원 관리자 2020.05.12 50
351 제13회 도서관 장애인서비스 우수사례’ 공모 관리자 2020.07.22 0
350 키뮤스튜디오X조페공사 ‘천사의 재능 골든펜던트’ 판매 관리자 2020.07.22 1
349 청각장애인 위해 ‘코로나19 예방수칙’ 수어안내 영상 배포 관리자 2020.07.22 0
348 학대 피해장애인 대응, 국가·지자체 협조 의무 관리자 2020.07.22 2
347 정신질환 입원환자 ‘통신·면회’ 결정권 보장 관리자 2020.07.22 0
346 장애아 치료시설·특수학교 확대 의견 우려점 관리자 2020.07.23 0
345 ‘최저임금법’ 비켜간 장애인 월급 10만원 관리자 2020.07.23 3
344 ‘코로나19’ 장애인 온라인 독서콘텐츠 제작 관리자 2020.07.23 2
343 운전면허 필기시험 수어 동영상 학습용 교재 무료 배포 중 관리자 2020.07.23 7
342 장애인공단 전북통합센터, ‘덕분에 챌린지’ 동참 관리자 2020.07.23 3
341 ‘사회복지계 3대현안’ 과제 해결 총력전 결의 관리자 2020.07.24 4
340 중증장애인 국가공무원 39명 합격…역대 최대 선발 관리자 2020.07.24 7
339 [박래군 칼럼]포괄적 차별금지법, 사회적 합의는 끝났다 관리자 2020.07.27 6
338 척수장애인, 사회적 약자 되는 것 방지하려면 관리자 2020.07.27 1
337 지역사회 통합돌봄 자체 추진 가이드북’ 발간 관리자 2020.07.27 1
336 국민연금공단, 장애인복지 증진 기여 대통령표창 수상 관리자 2020.07.27 1
335 화면해설방송 편성안내(7월27일~8월2일) 관리자 2020.07.27 6
334 ‘장애인 위협’ 지하철 단차, 법원 외면 관리자 2020.07.29 3
» 22개 지역 마을버스 운행 계획, 소외된 장애인들 관리자 2020.07.30 3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32 Next
/ 32